비자113.com

조회 수 146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06년 17만→50만 건, 10년 만에 3배로 
'나홀로 아동' 밀입국 20만 건, 계속 증가 
한인 케이스 688건, 평균 대기기간 672일

이민법원 적체 케이스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AP통신은 연방법무부 산하 이민심사국(EOIR)을 인용해 "이날 현재 이민법원에 계류 중인 적체 소송 건수는 전체 59개 법원 50만51건으로 이민법원 시스템이 도입된 이래 최다인 것으로 집계됐다"고 보도했다. 

이민 법원의 적체 소송 건수는 2006년 16만8827건을 기록한 이래 10년 연속 늘면서 10년 만에 300%가 넘는 폭증세를 나타내고 있다. 

시라큐스대학 산하 업무기록평가정보센터(TRAC)가 연방법원에 접수된 이민 관련 소송을 분석한 현황에 따르면 6월 말까지 49만6704건이었다. 가장 최근 20일 사이에만 300여 건이 급증한 것이다. 

TRAC에 따르면 6월 말 현재 평균 대기 기간은 672일로 2년 가까이 소요되고 있다. 한인 적체 케이스는 전체 688건으로 집계됐으며 캘리포니아가 221건으로 가장 많고, 뉴저지 91건, 버지니아 85건, 뉴욕 78건 등이다. 

AP통신은 "특히 최근에는 멕시코 국경을 부모 동반 없이 넘는 이른바 '나홀로 아동' 밀입국 케이스가 크게 늘었다"며 "2011년 이후 무려 20만 케이스가 추가됐고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는 추세"라고 전했다. 

2015~2016회계연도가 시작된 지난해 10월 1일부터 가족단위 밀입국 케이스 5만1000건, 또 나홀로 아동 입국 케이스는 4만3000건 등이 적체 케이스에 더해졌고, 대부분은 온두라스와 엘살바도르, 과테말라 출신 이민자였다. 

이처럼 케이스는 급증하고 있지만 이민 법원의 판사가 적체 증가 속도를 따르지 못하면서 결국 적체 현상 심화로 이어지고 있다는 지적이다. EOIR에 따르면 올해 2월 이후 신규 고용된 이민 판사는 34명에 불과했다. 다나 레이 마크 이민 판사 노조 회장은 "한 케이스에 수년이 소요되기 때문에 대기하는 이민자나, 담당 판사나 비효율적"이라고 강조했다. 

캐서린 매팅리 EOIR 대변인은 AP통신과의 인터뷰에서 "현재 100명 가량이 임명을 기다리고 있다"며 "현재 277명의 판사가 있는데 399명까지 판사를 늘릴 수 있는 예산안이 의회에 계류 중"이라고 상황을 전했다.

서승재 기자 seo.seungjae@koreadaily.com


Titl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151 새 회계연도 시작, 취업이민 2순위 다시 '오픈' visa113 2066
150 '석사 이상' H-1B비자 취득 까다로워진다 visa113 2973
149 "배우자도 포함" 외국인 창업 노동허가 visa113 2117
148 EB-5 투자이민 영주권 신청서 처리 지연 사상 최악 visa113 1921
147 한인 등 EB-5 투자자들 국토안보부·이민국 제소 visa113 1955
146 가혹한 이민법, 경범죄자 옥죈다 실형 살고도 추방, 재기 기회 없어 "이민자 가중처벌 법은 부당" 지적 visa113 1858
145 외국인, 미국 내 창업 쉬워진다 visa113 1896
144 2년간 해외 방문 90일 넘으면 매브니 신청 대상 제외 추진 visa113 1859
143 불법 체류 면제 신청 확장 – 누가 면제 받을 수 있는가? visa113 1557
142 시민권자 미혼자녀 초청 속도 낸다 visa113 1552
141 취업 2순위 한인 대기자 급증 visa113 1502
» 이민법원 적체 케이스 급증 '사상 최악' visa113 1467
139 불체자 자녀 시민권 발급 제한 규정 완화 visa113 1859
138 H-1B비자 학력 평가와 취업 이민 영주권 학력 조건의 차이[주디장 이민법 변호사] visa113 1501
137 시민권 수수료 면제…뉴욕주, 저소득층 추첨 선발해 전액 지원 visa113 1342
136 영주권 문호 최대 2년반 기습 후퇴 visa113 2208
135 취업이민 2순위 비자발급 우선일자가 2년 반가량 후퇴 visa113 2378
134 "이민 수수료 인상안 철회하라" visa113 1580
133 H-1B비자 낙첨자들에 접수 서류 반환 완료 visa113 1651
132 "액션NYC에 무료 법률 서비스 요청하세요" visa113 286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